발도르프학교 1학년 K의 하루 나기

교실 한켠에 촛대를 마련합니다. 그 주변에 원을 그리며 의자를 놓습니다. 선생님과 학생들이 의자에 앉고 서로를 살핍니다. 오늘은 누가 촛불에 불을 붙이게 될까. 모두가 행운의 주인공이 되기를 바라지만 선생님은 의기소침하거나 혹은 기운이 넘치는 아이를 고릅니다. 촛불과 함께 아이들의 눈과 마음이 환하게 열립니다. 선생님과 아이들이 하나되어 아침을 여는 시를 낭송합니다.

Morning has come ~

Night is Away ~

Rise with the sun and welcome the day ~ ♪

첫 시간은 에포크 수업입니다. 정해진 수업시간은 40분이나 에포크수업은 100분간 진행이 됩니다. 정신이 가장 맑은 시간이라 1학년 아이들이지만 흐트러짐이 없습니다. 요즘 K가 에포크수업시간에 배우는 것은 ‘ㄷ’, ‘ㄹ’, ‘ㅁ’, ‘ㅂ’, ‘ㅍ’ 과 같은 한글 자음과 숫자입니다.

에포크 수업시간이 끝나면 25분간의 쉬는 시간이 있습니다. 부모님이 싸주신 과일, 채소, 견과류로 간식시간을 갖습니다. 밖으로 나가 뛰어놀고 싶은 마음에 간식먹는 시간이 매우 바쁩니다. 간식을 먹고 나면 자유시간. 운동장과 산을 오가며 놀기에 10여분의 시간은 너무 짧습니다.

두번째 시간은 외국어나 수공예를 배우는 시간입니다. 푸른숲발도르프학교에서는 중국어와 영어를 배웁니다. 상급학년에서는 일본어도 선택할 수 있습니다. 발도르프학교에서는 외국어를 모국어와 동일한 방식으로 습득하도록 도웁니다. 선생님은 우리말을 쓰지 않습니다. 아이들은 선생님이 무슨말을 하는지 이해하지 못하기에 선생님의 눈짓, 손짓, 몸짓에 더 집중합니다. 1학년 학생들에게 외국어 수업은 놀이에 더 가깝습니다. 선생님과 함께 놀며 노래부르는 시간으로 채워집니다.

마지막 시간은 미술, 음악과 같은 예술수업입니다. 1학년 미술시간에는 습식수채화를 배웁니다. 빨강, 노랑, 초록, 파랑, 색깔이 주는 느낌대로 아이들은 반응합니다. K는 이 수업이 어렵다고 했습니다. 늘 자유롭게 그림을 그리다 선생님의 지시에 따르는 것이 쉽지 않기 때문입니다. K는 습식수채화 수업에 대한 느낌을 이렇게 표현했습니다.

“집중을 백개는 해야 해.”

지난 주 5음계 리코더를 받았습니다. 3학년 형, 누나들이 사용하던 리코더를 물려 받았습니다. 3학년은 7음계 리코더로 배우게 됩니다. K는 리코더에 대해 많은 애착을 보입니다. 학교에서 쓰는 것, 집에서 쓰는 것, 두개를 가지고 있으면 좋겠다고 합니다. 리코더를 배우고 난 이후에도 그 마음 변치 않으면 좋겠습니다.

이렇게 수업이 끝나고 학교 식당에서 점심을 먹습니다. 식사전후 꼭 감사기도를 합니다.

“땅은 곡식을 자라게 하고
해는 그것을 익게 하니
사랑하는 햇님 사랑하는 땅님
고맙습니다. 잘 먹겠습니다.”

점심을 먹고 자유시간. 자유시간이 끝나면 집으로 돌아오거나 방과후 놀이활동에 참여합니다. 1학년 학생들은 가능하면 집에서 쉬게 할 것을 권장합니다. 8살 아이들에게는 집에서 충분히 휴식을 취하고, 엄마의 애정을 느끼는 시간이 중요하다고 합니다.

8시 30분, 밤이 찾아오면 K는 잠자리에 듭니다.

아침을 여는 시

– 루돌프 슈타이너 –

해에서 나오는 사랑의 빛이

나에게 하루를 밝혀 줍니다.

영혼에 들어있는 신의 힘이

내 팔다리에 힘을 줍니다.

빛나는 햇빛 속에 있는 신이여.

당신을 우러러봅니다.

당신이 내 영혼에

자비롭게 심어준

사람의 힘으로

나는 잘 배울 수 있고

또 많은 것을 알고자 합니다.

당신한테서 빛과 힘이 나왔고

당신한테로 사랑과 감사가 흘러갑니다.

푸른숲발도르프학교 학년별 시간표

Advertisements

2 comments

  1. jidochangut

    저희 아이는 입학이 가능하게 된다면(?) 2015학년에 1학년이 됩니다.
    얼마전 청계자유발도르프 학교설명회에 다녀왔지요.
    내 아이에게 자연과 함께하는 자유교육을 선물하고 싶다는 소박하고 순수한 마음이
    그곳에 모인 어마어마한 경쟁률과 높은 문턱에 일종의 모순을 느꼈답니다.
    푸른숲학교 역시 그렇겠지요?
    좋은 교육을 많은 아이들이 받을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제 아이가 발도르프학교와 함께 자랄 수 있길 바라는 욕심많은(?) 엄마입니다. ^^

    • StoryEnzin

      그러시군요. 청계자유발도르프학교는 국내에서 가장 오래 되었고, 가장 빠르게 변화하는 발도르프학교입니다. 우리나라 발도르프교육의 역사가 그만큼 짧기 때문이겠죠. 사실 저도 그 학교에 지원을 했다가 높은 벽을 실감했지요. 그래서 푸른숲발도르프학교를 택했습니다. 지나고 보니 잘된 일이라 위안합니다. 퇴촌이라는 아름다운 마을과 인연을 맺게 되었고, 꿈꾸던 전원의 아름다운 집도 현실화 되어 갑니다. 외적인 모습에 너무 집착하지 마세요. 발도르프교육은 겉으로 드러나는 그 무엇을 좇는 교육이 아니라는거 잘 아시죠? ^^;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w

%s에 연결하는 중